박승호 예비후보, 어르신 9988시대 열어나가야

김지성 기자
2020-02-27 17:35:51 입력

박승호 미래통합당 국회의원(포항남·울릉) 예비후보는 어르신 9988(99세까지 팔팔하게 살자)시대를 열어나가기 위한 국가차원의 적극적인 대책 마련을 제안햇다.
27일 박에비후보는 “우리나라는 지난 2018년 고령사회로 진입한데 이어 오는 2026년이면 65세 이상 인구가 20%를 넘어서는 초고령사회가 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현재 OECD 국가 중 노인빈곤과 노인자살 문제는 최고 수준을 지속하고 있는 등 어르신들의 복지와 인권에 대한 정책은 매우 미흡한 실정이라”며 안타가워 했다.
우리 어르신들이 인생 100세 시대를 맞아 건강하고 행복한 노년을 보낼 수 있도록 해야한다는 주장이다.
박 예비후보는 “가파른 초고령사회로의 진입에 대비하여 포항시와 함께 △남구지역 노인복지회관 건립 △시니어 일자리 창출 △노인돌봄서비스 강화 △노인여가복지 플랫폼 구축 등에 적극 나서야 한다는 것이다.
또 정책차원에서 당과 함께 △어르신 건강 증진을 위한 건강스포츠 이용권 신설 △보육전문사 국가자격증 신설을 통한 시니어 여성일자리 창출 △임플란트 건강보험 적용 확대(2개→4개) △홀로어르신과 가족에게 응급상황을 즉각 알려주는 스마트밴드 보급 △대상포진 예방접종 무료실시 등 어르신 국가예방접종 대상과 종류 확대 등에 나서겠다”고 약속했다.
박 예비후보는  “어르신들의 가장 중요한 문제인 건강에서부터 일자리에 이르기까지 건강하고 행복한 9988시대를 열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강조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