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강덕 포항시장 후보, 희망찬 포항 미래 100년, 시민과 함께 해내겠다

관리자 기자
2018-06-12 17:54:50 입력

 


 

이강덕 포항시장(자유한국당) 후보는 6.13전국동시지방선거일을 하루 앞둔 12일, 죽도시장에서 마지막 유세를 끝으로 선거운동을 마무리하며 지지호소와 더불어 소회를 밝혔다.
이 후보는 “선거기간 동안 많은 시민들을 만나고 생생한 민생현장의 이야기들을 많이 들었다”며 “6월 13일 시민들의 선택을 겸허히 받아들이겠다”고 전했다.
이어 “지난 4년간 민생현장을 발로 뛰면서 늘 낮은 자세로 시민들의 뜻과 목소리를 듣고, 이를 시정에 반영코자 무던히도 노력해왔다”, “그동안 추진해온 현안사업들의 연속성과 지속적인 추진을 통한 포항의 더 큰 도약을 위해서는 힘 있는 리더십을 가진 검증된 재선 포항시장이 필요하며, 풍부한 시정경험과 도시경영 노하우로 포항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환동해 물류 중심의 위대한 포항을 만들겠다”며 지지를 호소했다.
또한 “이번 선거는 각 후보들 간 선의의 경쟁을 통해 시민들의 힘과 역량을 키우고 나아가 지역 사회 발전의 기틀을 마련하는 기반을 다지는 계기가 됐다”며 “이제는 이전투구와 반목으로 갈라졌던 민심을 추스르는데 앞장서겠다”고 말했다.
이 후보는 “지난 4년 동안 시민과 함께 해냈다는 자부심이 있는 만큼 앞으로 희망찬 포항의 미래 100년을 시민여러분과 함께 해내겠다”고 포부를 밝혔다.